컨텐츠상세보기

사랑은 시처럼 온다 (커버이미지)
사랑은 시처럼 온다
  • 평점평점점평가없음
  • 저자신현림 엮음 
  • 출판사북클라우드 
  • 출판일2016-08-24 
  • 등록일2016-10-24 
  • 파일포맷 epub 
  • 파일크기43 M  
  • 지원기기 PC PHONE TABLET

    아이폰, 아이패드, 안드로이드, 태블릿, PC

책소개

파격적이고 매혹적인 창작시뿐 아니라 이 시대 다양한 독자들의 감성을 어루만지는 선집들을 통해 때로는 외로운 딸에게, 때로는 아직도 방황하는 어른아이에게 시의 위로를 전했던 시인 신현림. 그녀가 이번에는 '사랑'이라는 가장 보편적이고도 절대적인 주제로 돌아왔다.

이 책은 사랑을 내 것으로 하고 싶지만 사랑에 서툴고 삶의 무게에 지친, 그래서 어느새 사랑하는 것을 잊어버리고 메마른 삶을 사는 우리 시대의 독자들에게, 잊고 있던 사랑의 감정을 일깨워 줄 '시와 그림과 사진'의 감미로운 콜라보레이션 선집이다.

책에 실린 시와 그림과 사진들은 우리가 삶에서 잊지 말아야 할 것을 잊지 않게 하고, 놓쳐서는 안 되는 것을 꼭 붙들어 매고, 당당히 지금 살고 사랑하라고 속삭인다. 우리의 감성의 결을 빚어주고 뜨겁게 달구며, 결국에는 사랑의 설렘에 감염시켜 삶을 변화시킬 만한 힘을 가진 예술작품들을 정성스럽게 모아 담았다.

저자소개

시인·사진가. 디자인과 국문학을 전공했고, 디자인대학원(파인아트 전공)을 졸업했다. 한국예술종합학교와 아주대학교에서 ‘텍스트와 이미지, 시 창작’을 강의했다. 신선하고 파격적인 상상력과 독특하고 매혹적인 시와 사진으로 정평이 나 있다. 장르의 경계를 넘나드는 전방위작가로 어린이부터 어른까지 다양한 연령대의 마니아 독자층이 있다. 시집 『지루한 세상에 불타는 구두를 던져라』, 『세기말 블루스』, 『해질녘에 아픈 사람』, 『침대를 타고 달렸어』를 펴냈다. 스테디셀러인 『신현림의 미술관에서 읽은 시』, 영상에세이 『나의 아름다운 창』, 『신현림의 너무 매혹적인 현대미술』, 힐링에세이 『만나라, 사랑할 시간이 없다』, 『서른, 나에게로 돌아간다』, 『다시 사랑하고 싶은 날』 그리고 세계시 모음집 『딸아, 외로울 때는 시를 읽으렴』 1, 2권, 『시가 너처럼 좋아졌어』와 태교시집은 장기 베스트셀러로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다. 역서로는 『예술가들에게 슬쩍한 크리에이티브 킷 59』, 『Love That Dog』 등이 있다. 사진가로는 낯설고 기이하고 미스터리한 삶의 관점을 보여준 첫 전시 ‘아我! 인생찬란, 유구무언’전 이래 사과 이미지를 통해 ‘존재의 성찰’을 펼쳐, 세 번째 사진전 ‘사과밭 사진관’으로 2012년 울산국제사진페스티벌 한국 대표 작가 네 명 중 한 명으로 선정되었고, 네 번째 사진전 ‘사과여행’ 사진집은 일본 교토 게이분샤 서점과 갤러리에 채택되어 선보이고 있다. 최근 ‘미술관 사과’전을 열었고, 근간 사진집 『사과, 날다』를 펴낼 예정이다.

목차

프롤로그 _ 외로울 때는 사랑시를 읽는다

1. 그래도 사랑하고 싶다

나는 모른다 _ 레이수옌
쇼팽의 피아노 소리에 귀 기울이는 조르주 상드 _ 외젠 들라크루아

만약 내가… _ 에밀리 디킨슨
비눗방울 _ 장 시메옹 샤르댕

사랑을 한다 _ 존 러스킨
인간 _ 오딜롱 르동

첫키스 _ 한용운
꽃을 머리에 얹은 소녀 _ 이갑철

애가 14 _ 프랜시스 잠
아모르와 프시케 _ 루이 장 프랑수아 라그레네

사랑은 _ 칼릴 지브란
활짝 핀 아몬드 나무 _ 빈센트 반 고흐

어항 _ 마르셀 베알뤼
아테제 호수 _ 구스타프 클림트

조금은 나를 사랑했다고 고백하라 XLV _ 구스타보 베케르
길 위에서 _ 아우구스트 마케

소울 메이트 _ 박상수
스타킹을 올리는 여인 _ 에두아르 마네

감각의 혼란 _ 케네스 렉스로스
창가의 키스 _ 에드바르 뭉크

사랑의 되뇌임 _ 엘리자베스 브라우닝
아이아 오히파 _ 폴 고갱

황혼제 _ 신현림
사과, 날다 _ 신현림

2. 사랑을 준비하는 시간

처음으로 사랑하는 사람은 _ 하인리히 하이네
회상 _ 장 오노레 프라고나르

결혼 _ 토머스 미들턴
아침의 날개 위에서 _ 에드워드 로버트 휴즈

뜨거운 한여름 밤의 꿈 여행 _ 케르스틴 헨젤
지하세계에서 에우리디케를 데리고 떠나는 오르페우스 _ 장 밥티스트 카미유 코로

당신은 나에게 _ 오시프 만델스탐
포옹 _ 에곤 실레

네가 어떻게 태어났느냐 하면 _ 에리카 종
나폴리의 오후 _ 폴 세잔

여보라는 말 _ 윤석정
구혼자 _ 에두아르 뷔아르

창 _ 니노 니콜로프
방 안의 누드 _ 피에르 보나르

노루귀꽃 _ 박성우
카네이션, 백합, 백합, 장미 _ 존 싱어 사전트

보살 _ 김사인
백자 시리즈 HR 10-1 BW _ 구본창

환상 _ 제라르 드 네르발
커튼 뒤의 얼굴 _ 페르낭 크노프

사랑의 철학 _ 퍼시 비시 셸리
연인들 _ 존 앳킨스 그림쇼

연분홍 _ 도종환
안개에 감싸인 바랑주빌 언덕의 오두막 _ 클로드 모네

3. 완벽하지 않은 내가 너를 만나서

미안하다 _ 정호승
연인들 _ 앙리 마르탱

경쾌한 노래 _ 폴 엘뤼아르
화가의 신혼 _ 프레드릭 레이튼

입술 _ 황학주
엔디미온 _ 조지 프레드릭 와츠

한낮의 누드 _ 박상순
욕조의 잔상 _ 임안나

꽃 가꾸는 여인 _ 나오미 롱 매젯
흰색 교향곡 - 세 처녀 _ 제임스 맥닐 휘슬러

기대 _ 한인준
몽마르트 대로 _ 카미유 피사로

2월의 태양 _ 페터 파울 찰
조지아 오키프의 골무를 낀 손 _ 알프레드 스티글리츠

기다림 _ 김중일
편지를 읽는 여인 _ 요하네스 베르메르

나는 미워하며 사랑한다 _ 가이우스 발레리우스 카툴루스
드로잉 _ 오귀스트 로댕

칠월 _ 허연
밤의 브로드웨이 _ 앨빈 랭던 코번

사과 _ 제인 허시필드
페넬로페와 구혼자들 _ 윌리엄 워터하우스

그대 없이는 _ 헤르만 헤세
폴라로이드 누드 _ 김남진

4. 괜찮은 연인이 되어

산 위에서 _ 요한 볼프강 폰 괴테
폴로니아 _ 야체크 말체프스키

순진한 샹송 _ 에드워드 에스틀린 커밍스
바닷가의 소녀들 _ 에드워드 헨리 포타스트

버드나무 정원 _ 윌리엄 버틀러 예이츠
꽃을 든 이탈리아 소녀 _ 호아킨 소로야

테두리 _ 박형준
와이트 섬의 외젠 마네 _ 베르트 모리조

나의 연인 _ 제임스 조이스
양산을 들고 있는 여인 _ 아리스티드 마이욜

장도 열차 _ 이병률
밤 산책 _ 조르주 쇠라

화분 _ 신용목
잡목림으로 이어지는 길의 풍경 _ 에드가 드가

살아남은 자의 슬픔 _ 베르톨트 브레히트
망명자 _ 펠릭스 누스바움

지울 수 없는 노래 _ 김정환
붉은 구름 _ 피에트 몬드리안

밝은 방 _ 이현승
무제(‘파리 풍경’ 중) _ 외젠 앗제

사랑이라는 감정 _ 레프 톨스토이
east dalma trw 2005646 _ 김대수

즐거운 편지 _ 황동규
마리아 _ 헬레네 스키예르벡

5. 사랑하는 이를 더 사랑하려고

순간의 꽃 _ 고은
그는 자신이 원하는 것을 이루었다 _ 이브 탕기

더딘 사랑 _ 이정록
제주도 성산 _ 이한구

내 사람 _ 루벤 다리오
그림자를 드리우다 _ 에밀 프리앙

간절 _ 이재무
돌아온 탕자 _ 막스 베크만

무제 _ 크리스토프 메켈
무제 _ 움보

네 목소리로 _ 조지프 브로드스키
아담과 이브 _ 알프레드 뒤러

피리 _ 김성규
다락방 창문 _ 조셉 니세포르 니엡스

못 다한 사랑이 너무 많아서 _ 황인숙
바닥에 비치는 햇살 _ 빌헬름 함메르쇼이

애너벨 리 _ 에드거 앨런 포
별이 빛나는 밤 _ 장 프랑수아 밀레

키스, 말만 들어도… _ 알프레드 테니슨
여인과 공작새 _ 아돌프 몽티셀리

백 년 동안의 이별 _ 손택수
앵프라맹스(Inframince) _ 이진영

너의 목소리를 따라가다 _ 유현아
무제 _ 최병관

6. 모든 날들의 사랑

님과 벗 _ 김소월
구름이 품은 달 _ 김상훈

빈 산 _ 미요시 다쓰지
맑은 아침의 신선한 바람 _ 가쓰시카 호쿠사이

분홍 나막신 _ 송찬호
집시의 시간 _ 성남훈

사랑의 변주곡 _ 김수영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 _ 정주하

옆이 없다 _ 박지웅
목화 솜을 따는 어린 소녀 _ 루이스 하인

희생 _ 마더 테레사
기도하는 성 도미닉 _ 엘 그레코

새 옷을 입으며 _ 백거이
요셉의 꿈에 나타난 천사 _ 렘브란트 판 레인

모든 걸 알면 모든 걸 용서할 수 있을 것을 _ 닉스 워터맨
망설임 _ 파울 클레

꽃집 _ 박연준
꽃 파는 아가씨 _ 루이 마리 드 쉬르베

제니가 내게 키스했다 _ 제임스 헨리 리 헌트
회오리 바람 _ 필리프 말랴빈

지평선을 향하여 _ 아마드 샤물루
춤에 빠진 아이들 _ 엄상빈

내가 지금 당신을 사랑하는 것은 _ 로이 크로프트
돌아온 탕자 _ 피에르 퓌뷔 드 샤반

에필로그
이 책에 실린 시인 / 화가 / 사진가들에 관하여

한줄 서평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