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정보 입력 영역

내서재

더보기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 다운로드
  • 자료대출안내

추천도서

  • 무엇이든 가능하다

    • 엘리자베스 스트라우트 지음, 정연희 옮김
    • 문학동네
  • 카시지

    • 조이스 캐롤 오츠 지음, 공경희 옮김
    • 문학동네
  • 검은 개

    • 이언 매큐언 지음, 권상미 옮김
    • 문학동네
더보기

컨텐츠상세보기

제인에어 1(한글판) (커버이미지)
제인에어 1(한글판)
  • 평점평점점평가없음
  • 저자샬럿 브론테 지음 
  • 출판사미르북컴퍼니 
  • 출판일2014-07-15 
  • 등록일2015-10-12 
  • 파일포맷 epub 
  • 파일크기2 M  
  • 지원기기 PC PHONE TABLET

    아이폰, 아이패드, 안드로이드, 태블릿, PC

책소개

▶ 내용 소개

삶의 주체가 되어 자신만의 길을 걸어간
한 여성의 열정과 영원한 사랑
제인 에어는 작품이 처음 세상에 발표된 지 160여 년이 지난 지금에도 전혀 어색하지 않을 만큼 현대적인 인물이었다. 어린 시절에 주어진 숱한 어려움을 꿋꿋하게 이겨 냈을 뿐 아니라 언제든 자신의 의무와 책임을 다할 줄 아는 신뢰할 수 있는 여성이고, 원칙을 지키기 어려운 상황에서도 자신이 옳다고 믿는 바를 확고하게 밀고 나갈 수 있는 강인한 의지력을 지닌 소유자였다. 의지할 수 있는 친구나 지지해 주는 사람 없이도 하늘이 부여하고 인간이 승인한 법규를 지켜 나가는 것으로 자기 자신을 존중했다. 아무리 간절히 원하는 것이라 할지라도 무언가를 얻기 위해 법과 원칙을 깨뜨리는 행위를 용납하지 않았다. 이를 증명하는 모든 행동들에서 볼 수 있듯 제인은 진정한 자신을 잃지 않으려고 노력했고, 늘 굳건한 의지로 그것을 지켜 냈다. 또한 어느 누구 앞에서든 자신을 다른 사람인 양 가장하지 않았다. 그렇게 자존심을 지켰기에 언제 어떤 상황에서든 떳떳하고 당당할 수 있었다. 또한 제인의 아름다운 사랑이야기를 통해 스스로의 행복을 선택할 수 있는 독립적인 존재로서의 여성을 표현하였다.
작품 속 제인이란 인물 자체는 당시 시대가 요구하는 여성상과 상당히 동떨어져 있었다. 작품에서 제인은 작고 못생기고 볼품없는 여자로 묘사되었지만, 그런 외적인 조건과 상관없이 정직하고 올곧은 성품을 지녔으며 현실적인 조건에 굴하지 않고 자신의 소신대로 밀고 나가는 박력 있는 모습을 보여 주었다. 제인은 높은 신분이나 경제적 부 같은 사회적으로 무기가 될 만한 것을 전혀 갖지 못한 상황에서도 당당하게 자신의 길을 갔다. 그러면서 여성도 사랑과 삶의 주체가 될 수 있음을 분명하게 보여 주었다. 이는 작가 샬럿 브론테의 삶이 제인의 삶에 투영되어 있는 것을 알 수 있다. 샬럿 브론테 또한 가난한 목사의 딸이라는 내세울 것 없는 집안 환경과 한때 열렬히 앓았던 사랑의 열병을 겪으면서 세상이라는 단단한 벽을 뚫으려 노력했다. 그것이 작품 속 제인이라는 인물에 투영되었거나 자신이 열망하는 소망이 반영되어 있는 것이다.

19세기의 가부장적인 요소를 타파하고
여성들에게 부여된 잘못된 삶을 날카롭게 비판하는
올곧고 당당한 소녀의 성장과 사랑
《제인 에어》의 배경인 빅토리아조의 19세기 영국 사회 여성들은 남성에 비해 사회 진출이 매우 제한적이었다. 결혼, 출산, 육아, 살림 등을 충실히 해내야만 ‘바른 여성’의 삶을 산다고 평가받을 수 있었다. 때문에 샬럿 브론테 역시 자신의 본명이 아닌 커러 벨이라는 남성의 이름으로 《제인 에어》를 발표했다. 물론 주인공 제인이 추구한 가치도 바른 여성의 삶이었다. 다만 그녀는 자신의 삶을 주체적으로 선택하고, 매 순간 당당하게 인생을 개척해 나가는 현대 여성의 모습을 보여 주었다. 여성이 열정과 삶의 주체가 되었다는 점과 여성에 대한 보수적인 관념을 타파했다는 사실만으로도 이 작품은 문학사에 길이 남을 놀라운 성취를 이뤘다. 제인 오스틴의 《오만과 편견》 에밀리 브론테의 《폭풍의 언덕》과 함께 19세기 대표 여성 소설이자 여전히 현대 여성들의 필독서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영원한 고전, 《제인 에어》를 만나 보자.

저자소개

1816년 4월 21일, 영국 요크셔 주의 손턴에서 육 남매 중 셋째로 태어났다. 어린 나이에 기숙 학교 생활을 시작해 열아홉 살부터 여러 학교에서 교사로 일했고, 여러 가문의 가정 교사로 일하기도 했다. 어릴 때부터 문학의 꿈을 가지고 있던 샬럿은 동생인 에밀리, 앤과 함께 1846년 시집 『커러와 엘리스와 엑턴 벨의 시』를 출간했다. 그리고 1847년 자신의 기숙 학교와 가정 교사 생활 그리고 에제 기숙 학교 교장과의 이루어질 수 없는 사랑의 경험을 바탕으로 쓴 소설 『제인 에어』를 ‘커러 벨’이란 가명으로 출간, 작가로서 성공하게 된다. 이후 자신의 본명과 신분을 밝혀 여성에게 엄격했던 당시 영국 사회를 놀라게 했으며, 작품 활동을 계속해 『셜리』, 『빌레트』 등을 세상에 내놓았다. 1854년 아서 벨 니콜스와 결혼해 곧 아이를 가졌으나 1855년 3월 31일, 38세의 나이로 결혼한 지 1년도 채 되지 않아 뱃속의 아이와 함께 짧은 생을 마감했다.

목차

▶ 이 책의 차례


두 번째 판본의 기록
세 번째 판본의 기록

제1장~제38장

작품 해설
작가 연보





한줄 서평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