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상세보기

밤의 행방 (커버이미지)
밤의 행방
  • 평점평점점평가없음
  • 저자안보윤 지음 
  • 출판사자음과모음 
  • 출판일2019-11-27 
  • 등록일2020-01-21 
  • 파일포맷 epub 
  • 파일크기21 M  
  • 지원기기 PC PHONE TABLET

    아이폰, 아이패드, 안드로이드, 태블릿, PC

책소개

문학동네작가상과 자음과모음문학상을 수상하며 현대인의 불온한 삶과 부조리한 세계에 대한 예민하고 단단한 시선으로 남다른 작품 세계를 구축해온 작가 안보윤의 여섯 번째 장편소설. 자음과모음 '새소설' 시리즈의 세 번째 책으로 인간이 만들어낸, 인재(人災)라는 이름하에 발생한 사건으로 인해 사랑하는 사람을 잃은 슬픔을 묵직하게 담아낸다.

이 세계에서 살아가며 벌어지는 갖가지 가해와 피해, 부조리와 불합리, 불안과 슬픔, 탐욕과 이기심에 대해 작가는 특유의 감응력으로 인간이란 존재는 무엇인지, 다시금 독자한테 질문케 한다.

소설은 주인공 주혁의 시선에서부터 시작한다. 어느 날 그는 누나 집에 정신을 잃은 채 누워 있는 자신을 발견한다. 분명 누나를 기도터에 데려다주러 떠난 게 그 전날의 일이었다. 점을 봐주는 초보 '선녀'인 주혁의 누나는 용한 점쟁이가 되기 위해 '귀신을 붙'이려는 목적으로 산속에 들어갔고, 주혁은 그 누나를 배웅했었다. 그리고 주혁은 지금 혼자 덩그러니 누나 집에 돌아와 누워 있는 것이다. 이내 혼자가 아니라는 사실을 알아채지만 말이다.

"저기요, 아저씨. 저 좀 보실래요?" "마누카 꿀을 반 스푼 타주시면 피로가 좀 풀릴 것 같네요." 기묘하게 구부러진 나뭇가지. 그렇게 주혁은 종알종알 이것저것 물어보고 요구하는 깜찍하고 맹랑한 나뭇가지 '반'과 함께 동거하게 되는데, 여기서부터 기이하고 신비한 이야기는 시작된다.

저자소개

2005년 장편소설 『악어떼가 나왔다』로 제10회 문학동네작가상을 수상하며 소설을 발표하기 시작했다. 장편소설 『오즈의 닥터』로 제1회 자음과모음문학상을 수상했다. 소설집 『비교적 안녕한 당신의 하루』 『소년7의 고백』, 장편소설 『사소한 문제들』 『우선멈춤』 『모르는 척』 『알마의 숲』 등을 냈다.

목차

밤의 행방
작가의 말

한줄 서평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