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상세보기

나는 매일 도서관에 가는 엄마입니다 (커버이미지)
나는 매일 도서관에 가는 엄마입니다
  • 평점평점점평가없음
  • 저자이혜진 지음 
  • 출판사로그인 
  • 출판일2019-11-04 
  • 등록일2020-01-21 
  • 파일포맷 epub 
  • 파일크기30 M  
  • 지원기기 PC PHONE TABLET

    아이폰, 아이패드, 안드로이드, 태블릿, PC

책소개

‘도서관에 다니며 책육아를 실천한 엄마로서의 기록’이자 ‘책을 통해 아이들과 함께 성장한 엄마의 성장일기’다. 도서관 육아를 시작으로 무탈한 육아의 길로 접어들고, 흥분과 좌절, 극과 극의 감정 속에서 예민해졌던 마음이 평정심을 되찾는 과정을 진솔하게 담았다. 저자의 시행착오를 함께하는 과정에서 독자들은 아이를 키워내는 일이 ‘나 혼자만 겪는 문제’가 아닌 ‘누구나 겪는 일’이라는 마음의 위로를 얻을 수 있을 것이다.

이제 막 아이를 출산한 초보맘, 유아, 초등학교 자녀를 키우는 엄마들에게 이 책을 권한다. 사무치게 외로울 때, 갈팡질팡 마음이 흔들릴 때, 속 깊은 조언이 필요할 때 옆집 엄마가 아닌, 집 앞 카페가 아닌 가까운 도서관을 찾아라. 언제나 한결같은 모습의 지혜로운 ‘도서관 씨’가 당신을 맞아줄 것이다.

저자소개

〈뉴시스〉 사회부에서 1년, 〈동아일보〉 교육기획팀에서 3년 치열하게 기자 생활을 했다. 결혼 후 워킹맘을 꿈꿨으나 마음을 바꿔 아이를 키우는 길을 선택, 전업맘이 됐다. 아이를 키우면서도 기자에 대한 미련을 버리지 못해 〈여성중앙〉〈중앙일보〉 교육 섹션 등에 글을 썼다. 5년간 경단녀가 되지 않기 위해 발버둥 치며 산통에 버금가는 심적 고통을 느꼈다. 마음의 병이 깊어질 무렵 우연히 찾은 도서관에서 평안을 맛보았다. 이후 매일 학교에 가는 학생처럼 동네 도서관에 다니기 시작했다. 선택의 기로에 놓일 때마다, 엄마로서 한계에 부딪힐 때마다 도서관을 찾았다. 만족스러운 답을 얻을 때까지 읽고 또 읽었다. 그러던 어느 순간, 낯설고 힘들기만 했던 육아가 여유롭고 행복한 삶의 일부로 느껴지기 시작했다. 지금도 엄마와 아이가 함께 성장하는 ‘도서관 육아’를 실천하며 두 아이와 함께 꿈을 키워나가고 있다.

목차

추천사_이제는 도서관이다
추천사_‘도서관 씨’와 함께하는 성장일기
프롤로그_나는 매일 도서관으로 출근한다

1장_나는 ‘엄마’로 다시 태어났다
내 이름은 ‘엄마’
엄마를 위한 교과서
나는 도서관에서 육아를 배웠다
너를 이해할 수 있어 다행이야
우리 아이를 위한 최고의 유산
맹자의 엄마처럼 도서관을 택하다
TIP 엄마의 성장을 돕는 육아 참고서

2장_책 읽는 엄마의 육아 공부
도서관에 길이 있다
책 읽는 부모가 아이를 성장시킨다
영재 엄마, 천재 아빠는 무엇이 다를까
잘 쓰면 약이 되는 스마트한 ‘폰’ 육아법
오감을 자극하면 책이 재미있어진다
책과 사랑에 빠지는 마법의 주문
입이 뻥 뚫리는 ‘잔소리 영어’
TIP ‘즐겨찾기’에 저장! 알짜 교육 사이트

3장_알고 보면 쓸모 많은 도서관 육아
도서관은 우리 집 서재
우리는 키즈 카페 대신 도서관에 간다
도서관에서는 날마다 보물찾기가 펼쳐진다
엄마는 북 소믈리에
엄마표 영어를 위한 도서관 활용 꿀팁
공짜 강의로 ‘육아 레벨’ 업그레이드
TIP 이럴 땐 이런 책! 엄마의 북 테라피

4장_책으로 쓰는 성장일기
자꾸만 하고 싶은 이상한 독후 활동
지적 호기심과 상상력을 자극하는 박물관 여행
교과서 따라 독서 지도 그리기
싱싱한 경험이 맛있는 글을 만든다
세상 단 하나뿐인 우리 아이 책
자연과 하나되는 캠핑의 미학
TIP 백문이 불여일견, 책 읽고 떠나는 체험여행(과학 편)
TIP 백문이 불여일견, 책 읽고 떠나는 체험여행(사회 편)

5장_우리들의 행복한 2인 3각
게임만큼 책이 좋은 아이
만화책 읽을 권리를 허하라
학습 성향을 파악하면 학습법도 달라진다
놀이부터 논술까지, 엄마표 NIE
우리들의 ‘응답하라’ 시리즈를 만들다
책이 싫은 엄마들을 위한 특별 처방전
TIP 엄마표 신문 활용 교육을 위한 A to Z

6장_이제는 母화만사성 시대
30점짜리 엄마여도 괜찮아
점수에 휘둘리지 않는 엄마의 자존감
세상에서 가장 작은 도서관
여전히 ‘엄마’가 힘든 엄마들에게

한줄 서평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