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정보 입력 영역

내서재

더보기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 다운로드
  • 자료대출안내

추천도서

더보기

컨텐츠상세보기

국세청은 정의로운가 (커버이미지)
국세청은 정의로운가
  • 평점평점점평가없음
  • 저자안원구.구영식 지음 
  • 출판사이상 
  • 출판일2018-03-15 
  • 등록일2018-04-26 
  • 파일포맷 epub 
  • 파일크기2 M  
  • 지원기기 PC PHONE TABLET

    아이폰, 아이패드, 안드로이드, 태블릿, PC

책소개

최순실 일가의 해외은닉 재산을 추적하는 일에 사비를 들여 매진하는 한 사람이 있다. ‘은닉재산 전문 프로파일러’라는 달갑지 않은 애칭을 훈장처럼 달았다. 그는 바로 안원구 전 대구지방국세청장이다. 1982년 행정고시에 합격한 이후 국세청과 청와대 요직을 두루 거쳤지만 그는 이명박 정권에서 소위 ‘도곡동 땅 실소유주 MB문건’과 관련하여 갖은 고초를 겪고 자리에서 물러났다. 그는 세무 분야 전문가이기에 앞서 국가 경영에 필요한 안목과 경륜을 갖춘 유능한 행정가였다.

촛불혁명으로 정권이 바뀌고 ‘적폐청산’과 ‘공정사회 만들기’를 위한 노력이 사회 곳곳에서 펼쳐지고 있는 요즘 그는 이 책에 자신이 몸담았던 국세청에 대해서 올바른 진단과 개혁의 목소리를 담았다. 과연 이 땅에서 공정·공평하게 걷힌 세금이 낮은 곳으로 골고루 스며드는 진정한 조세정의는 실현 가능할까? 저자는 이 책에서 권력과 재벌, 세금을 둘러싼 불편한 진실을 통해 국세청의 과거와 현재를 돌아보고 조세정의와 공정사회를 위한 국세청 개혁 방향을 제시한다.

저자소개

1970년 전라남도 강진 출생. 1996년부터 잡지와 인터넷 언론에서 세상의 진실을 탐사해왔다. 월간 「사회평론 길」과 월간 「말」에서 잡지 기자로 일하다 2001년 12월 인터넷 언론 「오마이뉴스」에 입사했다. 「오마이뉴스」 정당팀장과 사회팀장, 정치팀장, 기획취재팀장, 대선후보검증팀장, 탐사보도팀장을 거쳐 현재 청와대 출입 기자와 한국기자협회 보도자유분과 위원장을 맡고 있다. ‘밀리언셀러 『마시멜로 이야기』 대리 번역 의혹’과 ‘육사 출신 대위의 MB 모욕죄 기소’ 특종보도, ‘2012년 대선 후보 사실 검증’ 기획보도, ‘19대 국회의원 정치자금 사용내역 분석’ 기획보도로 한국인터넷기자상과 한국기자협회 이달의 기자상(2회), 온라인저널리즘어워드, 제1회 인터넷선거보도상 등을 수상했다. 저서로는 『표창원, 보수의 품격』, 『대한민국 진보, 어디로 가는가』, 『국세청은 정의로운가』, 『한국의 보수와 대화하다』, 『검사와 스폰서, 묻어버린 진실』, 『한 조각의 진실: 30년 NHK 기자 천학범의 한국 현대사 증언』, 『시민을 고소하는 나라』 등이 있다.

목차

1부

한줄 서평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