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정보 입력 영역

내서재

더보기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 다운로드
  • 자료대출안내

추천도서

  • 무엇이든 가능하다

    • 엘리자베스 스트라우트 지음, 정연희 옮김
    • 문학동네
  • 카시지

    • 조이스 캐롤 오츠 지음, 공경희 옮김
    • 문학동네
  • 검은 개

    • 이언 매큐언 지음, 권상미 옮김
    • 문학동네
더보기

컨텐츠상세보기

타인들의 책 (커버이미지)
타인들의 책
  • 평점평점점평가없음
  • 저자닉 혼비 외 지음, 제이디 스미스 엮음, 강선재 옮김 
  • 출판사문학동네 
  • 출판일2017-01-16 
  • 등록일2017-03-24 
  • 파일포맷 epub 
  • 파일크기39 M  
  • 지원기기 PC PHONE TABLET

    아이폰, 아이패드, 안드로이드, 태블릿, PC

책소개

우리 시대 대표적인 영미 작가 23인이 한데 모여 획기적인 단편집 프로젝트를 벌였다. <엄청나게 시끄럽고 믿을 수 없게 가까운>의 조너선 사프란 포어, <클라우드 아틀라스>의 데이비드 미첼, 영국 최고의 이야기꾼 닉 혼비, 영화 [미 앤 유 앤 에브리원]의 감독이자 전방위 예술가인 미란다 줄라이, <브루클린>의 콜럼 토빈 등이 개성 넘치는 단편을 썼다.

미국을 대표하는 두 만화가 대니얼 클로즈와 크리스 웨어가 그래픽 노블을 선보였고, 데뷔작 <하얀 이빨>로 전 세계 문단의 주목을 받은 작가 제이디 스미스가 편집자로 나섰다.

프로젝트의 지시사항은 간단했다. "그 무엇에도 구애받지 않고 자신이 이야기하고 싶은 '인물'을 만들 것." "단, 그렇게 탄생한 인물의 이름을 작품의 제목으로 할 것." 이러한 '무한 자유'는 작가들을 매혹시켰고, 성별.인종.생물종 등 그 어느 것에도 제한을 두지 않은 창작 환경은 놀라운 결과를 가져왔다. 자유롭게 쓰였기에 더욱 기발하고 강렬했으며, 짧은 분량 안에서도 서사들은 다채롭게 팽창했다. 여기에 참여한 작가의 수만큼이나 '인물'을 창조하는, 또는 '인물'의 가능성을 부인하는 방법 역시 다양했다.

23인의 작가들이 탄생시킨 23인의 '타인'들, 그들의 삶은 우리의 일상을 새롭게 자극하면서도 묘한 데자뷰를 불러일으킨다. 그 어떤 눈치도 볼 필요 없이 작품을 창작하는 작업이 23인의 작가들에게 '해방'을 선사했다면, 이제 독자들이 그 자유를 맛볼 차례다.

저자소개

잇달아 세계적 명작을 발표하는 닉 혼비는 영국 런던 출신으로 케임브리지 대학을 졸업하고, 그 후 교사로 재직하면서 다양한 매체에 글을 기고하다가 《피버 피치》를 발표하며 작가 생활을 시작했다. 닉 혼비는 어딘지 세상에 뒤떨어진 사람들의 이야기와 무거운 주제를 재미있고 탁월한 자신만의 스타일로 풀어내 세계적인 명성을 얻고 있다. 축구와 사랑에 빠져 연애도 뒷전인 어느 못 말릴 축구광의 이야기인 첫 에세이 《피버 피치》를 비롯해, 음악 강박증에 빠진 30대 중반 남자를 그린 《하이 피델리티》, 백수건달 윌과 12세 소년이 함께 철들어가는 이야기 《어바웃 어 보이》, 죽음밖에 답이 없는 우울한 인생들의 고뇌를 유쾌하게 그려낸 《딱 90일만 더 살아볼까》, 한 가족의 가식을 유쾌하게 풀어낸 《하우 투 비 굿》, 청소년의 사랑과 임신이라는 사회적 이슈를 날카로운 시선으로 끄집어낸 《16세 아빠 샘의 고백》 등, 발표하는 작품마다 책에서 눈을 뗄 수 없게 만드는 흡인력 강한 글쓰기로 독자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불러일으켰다. 또한 그의 작품들은 거의 모두 영화로도 만들어져 닉 혼비를 일약 세계적 베스트셀러 작가로 떠오르게 했다. 닉 혼비는 NCR 상을 비롯해 작가협회상, E.M.포스터 상, W.H.스미스 상, 오렌지 워드 인터내셔널 라이터스 런던 상 등을 수상했다.

목차

머리말 007
강아지 × 조지 손더스 _011
로다 × 조너선 사프란 포어 _027
주디스 캐슬 × 데이비드 미첼 _035
J. 존슨 × 닉 혼비 × 포지 시먼즈 _063
솔레유 × 벤델라 비다 _071
괴물 × 토비 리트 _097
로이 스피비 × 미란다 줄라이 _105
퍼쿠스 투스 × 조너선 레섬 _121
핸웰 시니어 × 제이디 스미스 _155
프랭크 × A. L. 케네디 _171
신디 스투벤스톡 × A. M. 홈스 _199
글래디스 파크스슐츠 판사 × 하이디 줄라비츠 _211
허풍선이 × 알렉산다르 헤몬 _227
렐레 × 에드위지 당티카 _235
테오 × 데이브 에거스 _257
도널 웹스터 × 콜럼 토빈 _271
기디언 × ZZ 패커 _293
고든 × 앤드루 오헤이건 _303
니고라 × 애덤 설웰 _313
마그다 만델라 × 하리 쿤즈루 _337
뉴턴 윅스 × 앤드루 숀 그리어 _351
저스틴 M. 다미아노 × 대니얼 클로즈 _363
조던 웰링턴 린트 × 크리스 웨어 _369
참여 작가 _389
감사의 말 _395

한줄 서평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