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정보 입력 영역

내서재

더보기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 다운로드
  • 자료대출안내

추천도서

더보기

컨텐츠상세보기

노무현 평전 (커버이미지)
노무현 평전
  • 평점평점점평가없음
  • 저자김삼웅 지음 
  • 출판사책으로보는세상(책보세) 
  • 출판일2012-05-10 
  • 등록일2015-10-12 
  • 파일포맷 epub 
  • 파일크기2 M  
  • 지원기기 PC PHONE TABLET

    아이폰, 아이패드, 안드로이드, 태블릿, PC

책소개

3주기를 기념하며 쓴 대통령 노무현 평전. “노무현은 ‘실패한’ 대통령이었을까?” “노무현은 ‘패배자’일까?” 이 평전은 이 두 가지 관점에 주안점을 두고 기술되었다. 최종 결론은 ‘역사’가 내리겠지만 먼저 ‘민심’이 말해준다는 데에 저자의 방점이 찍힌다.

‘잘나가는’ 변호사 노무현이 세속의 영달을 뒤로하고 ‘노동자의 벗’ ‘거리의 변호사’ ‘아스팔트 위의 전사’가 된 것은 암울한 시대의 부름이었고, 그를 정치로 이끈 것 또한 시대의 모순이었다. 정치판에 뛰어든 그는 청문회 스타로 떴지만 ‘3당 야합’을 거부함으로써 강고한 지역주의의 벽에 막혀 가시밭길을 걷게 되었다.

시민은 그런 그의 고행에서 정치의 희망을 보게 되었고 마침내 ‘노무현 구하기’에 나섰으니 ‘노사모’다. 정치의 변방이요 소수파인 그가 민의에 힘입어 마침내 민주진보의 독자 진영만으로 처음 대통령이 됨으로써 한국정치사의 신기원을 열었다. 그래서 그의 책무는 더욱 막중했고, 그는 ‘성공한 대통령’이 되고자 신명을 다했다.

그러나 수구기득세력의 집요한 발목잡기와 악의적인 왜곡에다 그 자신의 몇 가지 실책이 겹쳐 그의 정권은 파란을 겪어야 했으며 그는 끝내 ‘실패한 대통령’으로 남는 듯싶었다. 그러나 지나고 보니 우리 역사상 한번도 ‘시민’으로서 ‘민주적 리더십’을 경험해보지 못한 국민의 오해였고, 진보의 성공을 용납하지 않으려는 족벌언론의 프로파간다였다.

그가 퇴임하고 나서 “그 후임을 겪어보고, 수구언론에 의해 자행된 ‘실패의 덧칠’을 벗겨놓고 보니” 비로소 그가 ‘성공한 대통령’이었음을 깨닫게 되었다. 하지만 저자는 ‘인간 노무현’은 “정치적 소수파로서 우리 사회의 뒤틀린 권력구조 안에서 정치보복성 ‘토끼몰이’에 갇혀 죽을 수밖에 없었다는 점에서 패배자였다”고 결론 내린다.

저자소개

독립운동사 및 친일반민족사 연구가로, 현재 신흥무관학교 기념사업회 공동대표를 맡고 있다.『대한매일신보』(현 『서울신문』) 주필을 거쳐 성균관대학교에서 정치문화론을 가르쳤으며, 4년여 동안 독립기념관장을 지냈다. 민주화운동관련자 명예회복 및 보상 심의위원회 위원, 제주 4·3사건 희생자 진상규명 및 명예회복위원회 위원, 백범학술원 운영위원 등을 역임하고 친일반민족행위진상규명위원회 위원, 친일파재산환수위원회 자문위원 등을 맡아 바른 역사 찾기에 부단히 노력하고 있다. 역사·언론 바로잡기와 민주화·통일운동에 큰 관심을 두고, 독립운동가와 민주화운동에 헌신한 인물의 평전 등 이 분야의 저서 40여 권을 집필했다. 주요 저서로는 『곡필로 본 해방50년』, 『한국필화사』, 『금서』, 『위서』, 『백범 김구 평전』, 『을사늑약 1905 그 끝나지 않은 백년』, 『단채 신채호 평전』, 『만해 한용운 평전』, 『안중근 평전』, 『장준하 평전』, 『이회영 평전』, 『노무현 평전』, 『저항인 함석헌 평전』, 『리영희 평전』, 『김대중 평전』, 『안창호 평전』, 『빨치산대장 홍범도 평전』, 『박현채 평전』, 『김근태 평전』, 『송건호 평전』, 『독부 이승만 평전』, 『안두희, 그 죄를 어찌할까』, 『10대와 통하는 독립운동가 이야기』 등이 있다. 최근에는 『몽양 여운형 평전』을 출간하여 큰 관심을 모으고 있다.

목차

여는 글_ ‘사육신’을 쓴 추강의 붓을 빌려 ‘노무현’을 쓰는 까닭
프롤로그_ “속으로 격렬한 진실 때문에” ‘역사의 사람’이 된 노무현

제1장 출생과 가족 그리고 청년시절
의병장의 결기를 물려받은, 빈농의 막내아들
막노동판의 애환을 딛고 사법고시 합격

제2장 부림사건과 ‘거리의 변호사’ 노무현
법복을 벗어던진 ‘변호사’ 노무현
‘잘나가던 변호사’의 삶을 바꾼 결정적인 사건
야만의 시대와 ‘거리의 변호사’

제3장 3당 야합을 거부한 ‘청문회 스타’
국회의원 당선과 ‘노동자의 벗’
3당 야합 거부 그리고 ‘지역주의’와의 기나긴 전쟁

제4장 아름다운 패배가 키운 ‘차세대 지도자’
‘밭을 탓하지 않는’ 눈물겨운 정치인
민초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바보 노무현’
책으로 담아낸 생각과 마음 그리고 꿈

제5장 대선으로 가는 길, 감동과 반전의 드라마
각본 없는 드라마, 민주당 대선후보 경선
험난한 대선후보의 길 그리고 당선

제6장 ‘바람’으로 탄생한 최초의 ‘시민’ 대통령
‘노무현 시대’의 개막 그러나 험난한 여정의 시작
정권 초기의 시련, 개혁의 발목을 잡는 내우외환
탄핵과 총선정국의 회오리

제7장 때를 못 만난 ‘선각자’ 노무현의 정치실험
대통령직을 걸고 결행한 혁신정치
권위주의 시대와의 결별 그러나 하나의 ‘실책’

제8장 대통령의 귀향 그리고 ‘사람사는 세상’
노무현의 ‘귀거래사’에 담긴 꿈
진보주의 연구 그러나 불길한 그림자
“이제는 이 노무현을 버리십시오”

에필로그_ “의로움이 더 이상 욕되어선 안 되리라!”
주석
찾아보기

한줄 서평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