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상세보기

퇴근 후 고양이랑 한잔 (커버이미지)
퇴근 후 고양이랑 한잔
  • 평점평점점평가없음
  • 저자진고로호 지음 
  • 출판사꼼지락 
  • 출판일2018-08-06 
  • 등록일2018-09-28 
  • 파일포맷 epub 
  • 파일크기62 M  
  • 지원기기 PC PHONE TABLET

    아이폰, 아이패드, 안드로이드, 태블릿, PC

책소개

새벽 출근에 야근에 주말 특근까지 빈번한 대한민국 대표 30대 직장인 진고로호 씨. 내가 일을 하는 건지 일이 나로 살아가는 건지 도무지 알 수 없이 바쁘게 지나가는 시간 속에서, '누군가 이런 나를 좀 위로해줬으면' 하는 마음을 담아 고양이 타령을 했더니 어느 순간 고양이 다섯 마리의 집사가 돼 있었다.

"다녀왔습니다"라며 퇴근 후 현관문을 여는 순간 우르르 쏟아져 나와 몸을 비벼대는 사랑스러운 존재들에게 마음을 빼앗겨, 퇴근 후 맥주 한잔과 함께 시간 가는 줄 모르고 바라보는 것이 그의 낙. 그러던 어느 날 문득 장염에 걸려 주관적인 진단으로 '사경'을 헤매고 있을 때, 이대로 죽는다면 아쉬운 것이 무엇일까 하는 고민을 한다. 이윽고 더 많이 고양이를 사랑하고, 더 많이 그림을 그리고 싶다는 소망 두 가지가 있음을 깨닫고 일상의 기록을 남긴 것이 바로 이 책이다.

<퇴근 후 고양이랑 한잔>은 격무에 지친 저자 진고로호가 매일 저녁 동그랗고 보드라운 등, 하얗고 따뜻한 앞발을 가진 고양이들에게 위로받고 배워나가는 이야기를 풍성한 그림과 함께 담은 책이다. 누구에게도 털어놓을 수 없는 시시콜콜한 회사 이야기를 입이 무거운 바텐더처럼 받아주는 고양이들이 있기에, 진고로호는 내일의 출근도 기꺼이 감내한다.

저자소개

어쩌다 보니 고양이 다섯 마리와 함께 살고 있습니다. 직장에서의 뾰족한 시간을 견디기 위해 취미로 그림을 시작했습니다. 그림을 그리다 보니 지금보다 천천히 걷고 더 많이 바라보고 더 정성껏 그림을 그리고 싶어졌습니다. 멋있게 사표를 내고 생각한 대로 살고 싶지만 현실과 꿈 사이에서 매번 갈팡질팡하는 중입니다. 출근하기 싫을 때는 고양이 사료와 모래 값을 생각하며 힘을 냅니다. 고양이처럼 언젠가 다가올 느긋하고 보드라운 날을 위해 오늘도 열심히 일하고 그림을 그립니다. 인스타그램 jingoroho

목차

프롤로그

한 잔째 오늘의 내가 기특한 날에
위로의 냄새 | 고양이가 있는 풍경 | 한밤의 설거지 | 일단 눕자 | 안방 침공! | 핫피플 되는 방법 |
효심 가득한 고양이 선발전 | 그대, 눈을 떠라 | 도망치지 않을 거야 | 사직서 | 새우와 나 |
고양이라서 다행이야 | 사랑의 춤을 춥시다 | 이렇게 보드라운 죽음이라니 | 이별에는 고양이 |
내가 꿈꾸는 작업실 | 인생에서 소중한 두 가지 | 집에 가고 싶은 날

두 잔째 조금은 알딸딸한 시선으로
느슨한 계절 | 녀석들의 몸단장을 보며 | 좋아하는 것을 위해서라면 | 작은 그릇 | 어떤 위로 | 금요일의 각오 |
오줌싸개 고양이 진고 | 고로의 모험심 가득한 나날 | 5천 원짜리 여신 호순이 | 정말로 못생겨서 |
땡땡이 친 날, 떡볶이 집에서 | 나는 일요화가 | 집사의 착각 | 새벽 네시의 세수 | 내 마음의 팔레트 |
돈 버는 괴로움 | 버터프레첼의 날 | 공원에서 만난 고양이

세 잔째 사랑스러운 것들을 생각해본다
끝이 없는 밤 | 고양이신은 반드시 소원을 들어준다 | 진고로호네 네일숍 | 동대문에 살던 고양이, 동동 |
당신은 이제 큰일났다 | 검은색 말고 알록달록하게 | 다시 시작하고 싶다 | 술 취해서 넘어진 거예요? |
봄은 고양이처럼 | 으, 미운 사람 | 고양이 사무실의 월요일 | 초보 채식주의자의 경험 | 출근 대신 방랑으로 |
사실 나는 느린 사람이에요 | 언젠가, 꼭, 이렇게 | 고양이 관찰자의 시선 | 혼자 있는 시간 |
그래도 기댈 수 있는 것은

네 잔째 그래, 이 맛에 살지!
친한 사이에서만 할 수 있는 말 | 사무실에 있는데 비가 내리면 | 새장 안에 살찐 새 한 마리 |
퇴근길의 라일락 꽃향기 | 기적의 고양이, 양양이 | 오늘도 변명하고 아파하고 | 모든 계절의 고양이 |
서로를 끌어안는다 | 같이 산책하고 싶어 | 뾰족한 시간에 찔리지 않기 | 고양이 왕자 |
우리 집 아이돌은 나야 나! | 고소한 발바닥 냄새 | 어떤 명언 | 알레르기를 이기는 사랑 |
정말 고양이 키우고 싶어? | 우리 집 애들이 달라졌어요 | 퇴근 말고 퇴사 | 네가 나의 단짝이라면 | 결혼식 로망

에필로그

한줄 서평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