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정보 입력 영역

내서재

더보기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 다운로드
  • 자료대출안내

추천도서

더보기

컨텐츠상세보기

실력보다 안목이다 (커버이미지)
실력보다 안목이다
  • 평점평점점평가없음
  • 저자김용섭 지음 
  • 출판사인플루엔셜(주) 
  • 출판일2018-07-20 
  • 등록일2018-09-28 
  • 파일포맷 epub 
  • 파일크기61 M  
  • 지원기기 PC PHONE TABLET

    아이폰, 아이패드, 안드로이드, 태블릿, PC

책소개

탁월한 비즈니스를 이끄는 혁신가들, 오래된 기업을 되살려낸 실력자들, 아이디어를 비즈니스로 실현시킨 도전자들은 무언가 다르다. 불편한데도 당연하게 여기는 것들, 분명한 장점인데도 사소하게 넘기는 것들, 우리가 그냥 흘려보내는 것들에 그들은 주목한다. 그들은 발견했으나, 우리는 보지 못한 것. 그것이 바로 안목의 차이다.

비즈니스 분야를 포함한 70여 개의 구체적인 사례를 통해, 비즈니스 상황에서 부딪친 문제들을 풀어가는 탁월한 문제 해결 능력인 비즈니스 창의력은 결코 지능이나 인맥, 학력으로 얻을 수 있는 것이 아니고, 오히려 눈과 관찰력, 경험 등으로 사회의 현상과 흐름을 제대로 볼 수 있는 안목이 더 중요하다는 점을 밝히고 있다.

저자소개

트렌드 인사이트와 비즈니스 창의력을 연구하는 ‘날카로운상상력연구소’ 소장으로 트렌드 분석가이자 경영전략 컨설턴트다. 삼성전자, 현대자동차, LG, GS, CJ, SK, 한화, 롯데 등 주요 대기업과 기획재정부, 국토교통부, 외교부 등 정부 기관에서 1500여 회의 강연과 비즈니스 워크숍을 수행했고, 150여 건의 컨설팅 프로젝트를 수행했다. 《주간동아》 《머니투데이》 《세계일보》 《국제신문》 《비즈한국》 등 다수 매체에 칼럼을 연재했으며, KBS1라디오 〈함께하는 저녁 길 정은아입니다〉 〈박종훈의 경제쇼〉 〈생방송 오늘〉 〈성공 예감 김방희입니다〉 〈생방송 토요일 아침〉, KBS 월드라디오 〈생생 코리아〉 〈한민족네트워크〉, CBS 라디오 〈뉴스로 여는 아침〉, SBS CNBC 〈경제, 굿 앤 노굿〉, 평화방송 〈신부님 신부님 우리 신부님〉, TBS FM 〈유쾌한 만남〉 〈김갑수의 마이웨이〉 등에서 고정 패널로 활동했다. SERI CEO에서 트렌드 브리핑 ‘트렌드 히치하이킹’을, 휴넷 CEO에서 ‘트렌드 인사이트’를 통해 대한민국 CEO들에게 트렌드를 읽어주고 있으며, 다수 기업을 위한 자문과 다양한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2013년부터 매년, 딱딱한 지표와 통계 대신 우리 일상을 통해 내년의 트렌드를 읽어주는 생활문화 전용 트렌드서 《라이프 트렌드》 시리즈를 내고 있다. 그 외의 저서로는 《당당한 결별》 《완벽한 싱글》 《아이의 미래를 망치는 엄마의 상식》 《트렌드 히치하이킹》 《페이퍼 파워》 《디자인 파워》 (공저) 《소비자가 진화한다》 (공저) 《날카로운 상상력》 《대한민국 디지털 트렌드》 등이 있다. 이메일 trendhitchhiking@gmail.com / 페이스북 facebook.com/yongsub.kim

목차

프롤로그_당신의 눈은 무엇을 보고 있는가

사소한 것도 적극적으로 본다
Keen-sight : 예민한 눈


“불만은 진보의 첫 번째 요건이다”
익숙한 불편을 모두에게 필요한 것으로 바꾼다
메트로폴리탄 오페라, 실황 중계에 투자하다
세상에 당연한 불편은 없다
해결 방법에 집중하면 누구나 비즈니스를 시작할 수 있다
불만을 구체화하는 습관이 있다
땀이 많은 운동선수는 자신의 불만을 어떻게 해결했을까?
실수로 문자 메시지를 잘못 보내 고민하는 친구들 때문에 만든 서비스
택시 잡는 게 짜증났던 남자, 사업을 벌이다
준비된 자가 가진 예리한 눈보다 더 강력한 것은 없다
비즈니스는 생각이 아닌 행동이 한다
문제를 해결하는 방법은 지식이 아닌 경험에서 나온다
불만을 행동으로 옮기는 자, 그들을 주목하라
날카로운 눈에 공격적인 실행력을 더하라

세상 모든 것의 연결 고리를 찾아낸다
Cross-Sight : 교차하는 눈


연관 없어 보이는 것들의 연결 고리를 찾아낸다
피자 배달은 어디까지 업그레이드 될 수 있을까?
언더아머의 경쟁 상대는 나이키가 아니라 애플이다
안목은 진짜 경쟁자를 골라낸다
오래되어 위기를 맞은 그들, 스스로 새로운 기회를 만들다
온라인 서점의 대명사 아마존이 오프라인에 진출하다
《워싱턴포스트》를 인수한 제프 베조스의 도전
홈쇼핑 회사, 영화 정보 스타트업에 투자하다
골드만삭스는 월스트리트가 아닌 실리콘밸리에서 논다
당신의 머릿속에서 산업의 경계를 지워라
크로스사이트를 가진 인재가 필요하다
경험의 폭을 넓히는 데 돈을 쓰지 않는 자는 창의력을 논하지 말라
그는 매일 다른 사람과 함께 점심을 먹는다
크로스사이트는 협업을 위해서도 필요하다
낯설지만 현실적인 대안을 찾는다
만약 그가 겨울철 보리밭을 본 적 없었다면 어땠을까?
창조적 안목은 어떻게 넓어지는가

항상 미래의 시점에서 본다
Fore-sight : 넘나드는 눈


빌 게이츠는 타임머신을 타고 미래를 보고 왔을까?
과거를 벤치마킹만 하다가는 미래를 놓칠 수 있다
구글이 미래학자를 경영진으로 뽑은 데는 이유가 있다
IBM의 특별한 조직, ‘까마귀 둥지’
괴팍하고 혹독한 리더와 일하고 싶어 하는 사람들
그가 화성 식민지를 만들겠다면 정말 그렇게 될 것 같다!
일론 머스크가 사기꾼일지라도
에스토니아에서는 왜 시민권 카드를 온라인으로 발급하나
그래픽 카드 제조업체, 자율주행 자동차의 강자가 되다
말을 잘 갈아타는 기업이 오래 살아남는다
미래는 예측하는 것이 아니라 창조하는 것이다
과거의 모든 것에서 벗어날 용기가 필요하다
세계적인 미래학자 앨빈 토플러와 존 나이스비트는 어떻게 미래를 보는가
미래는 어제와 오늘이 쌓여서 만들어진다

드러나지 않는 것에 더 집중한다
In-sight : 추리하는 눈


세기의 발명품에서 비싼 장난감으로 전락한 세그웨이
탁월한 생각이 다 탁월한 비즈니스가 되는 것은 아니다
일론 머스크와 칼 세이건의 추론하는 눈
인사이트도 보는 것에서 시작한다
말로 표현되지 않는 니즈를 어떻게 알아낼 것인가?
모두가 같은 것을 보지 못한다
특별한 쌀집 아코메야를 만든 사자비리그
탁월한 비즈니스를 위해 기억해야 할 단 한 가지
마케팅이 필요 없다는 제임스 다이슨
발뮤다의 안목, 탁월한 비즈니스가 되다
카페의 주인공은 맛있는 커피를 마시러 온 손님이다
잡지업계의 불황에도 《모노클》이 잘나가는 이유
그들은 팔지 않고 빌려준다
콜센터가 최고의 핵심 부서가 되다
앨런 멀럴리는 회의에서 신호등을 켜게 한다
실패한 프로젝트에 샴페인 파티를 열다
성공한 사람도 결국 도전하는 사람이다

에필로그_당신의 안목은 얼마짜리인가?

한줄 서평

1